Tuesday, June 21, 2005

퇴근시간

퇴근시간이 가까이 되면, 자꾸 휴대전화에 신경이 간다.
출장준비로 바쁜 와중에도 점점 궁금해 진다.
김 실장에게 전화를 해서 시원한 맥주나 한 잔 할까? ㅡ,.ㅡ;;;
지금 사무실에 있을까?
아마도 프로포잘 하느라 정신이 없겠지?

출근시간보다 퇴근시간이후가 더 궁금한 이 사람은....
중증이다.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