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July 31, 2008

열정의 갭 Enthusiasm Gap

GatorLog » Blog Archive » 교육감 선거와 열정의 갭: "부자와 가난한 사람간에는 선거때 열정의 갭(enthusiasm gap)이 존재한다. 부자는 기를 쓰고 달려들고 가난한 자는 ‘될대로 되라’는 식이다. ‘될대로 되라’까지만 해도 좋겠는데, 없는 자들이 기를 쓰고 고소영-강부자당을 지원하기까지 한다."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