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November 23, 2009

인도에서의 비즈니스 상식



아래 글은 올해 초부터 시작한 인도 프로젝트 관련하여 출장을 다녀온 거래처 분이, 인도에서 프로젝트를 수행했던 일본인 지사장이 건네준 조언을 정리한 메모에서 발췌했다.
They are not so much keen to keep the schedule.

Indian cannot strictly talk to client. They always say yes, yes, yes only. This is tendency of Indian People. Only few engineers who had experinence in oversea project colud say no to client.

Indians are talking a lot. They commit 100 times, but fail 101 times.But they are good people. gentle, do not like fighting, very emotional. They are not like Korean/Japanese.
인도 프로젝트는 난이도보다 사람과의 관계가 더 어려운 느낌이다.

그림은 이번주 M25의 '글로벌 시대의 비즈니스 표류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