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January 1, 2013

막내가 보낸 송년 문자메시지


어제 고기를 사 줘서 그런가....?
기분이 묘하네... ㅡ.ㅡ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