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February 7, 2016

늘 용미리 다녀오며 들리는 삼계탕집. 오늘도 우리는 외국인 같은 것이 주변 손님들은 중화권 사람들. 종업원도 쏼라쏼라. #토속촌삼계탕


via Instagram http://ift.tt/1PHWHIp

No comments:

Post a Comment